늘 깨어 ‘여호와께 성결’하십시오 (출애굽기 39:22 - 39:31)
  Emma
  

22 그가 에봇 받침 긴 옷을 전부 청색으로 짜서 만들되

23 그 옷의 두 어깨 사이에 구멍을 내고 갑옷 깃같이 그 구멍 주위에 깃을 짜서 찢어지지 않게 하고

24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는 베실로 그 옷 가장자리에 석류를 수놓고

25 순금으로 방울을 만들어 그 옷 가장자리로 돌아가며 석류 사이사이에 달되

26 방울과 석류를 서로 간격을 두고 번갈아 그 옷 가장자리로 돌아가며 달았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27 그들이 또 직조한 가는 베로 아론과 그의 아들들을 위하여 속옷을 짓고

28 세마포로 두건을 짓고 세마포로 빛난 관을 만들고 가는 베실로 짜서 세마포 속바지들을 만들고

29 가는 베실과 청색 자색 홍색 실로 수놓아 띠를 만들었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30 그들이 또 순금으로 거룩한 패를 만들고 도장을 새김같이 그 위에 ‘여호와께 성결’이라 새기고

31 그 패를 청색 끈으로 관 전면에 달았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 긴 옷과 방울(39:22~26)
하나님을 섬기는 제사장은 늘 깨어 있어야 합니다. 나태하고 안일한 상태에 처져 있으면, 죄에 빠져 실족할 우려가 있습니다. 언제나 자신의 위치와 신분을 깨닫고, 각성하고 주의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제사장을 위해 에봇에 받쳐 입는 긴 옷을 청색으로 만들게 하십니다. 옷 가장자리에는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는 베실로 석류를 수놓고, 사이사이에 금방울을 답니다. 대제사장이 지성소 안에서 사역할 때, 방울 소리가 나지 않으면 죽은 것이므로 끌어내야 합니다. 제사장은 방울 소리를 들으면서 자신이 하나님 앞에 서 있음을 자각하는 것입니다. 영원한 대제사장이신 예수님이 언제나 하나님의 뜻을 생각하고 십자가를 향해 나아가신 것처럼, 하나님의 사람은 어떤 상황에서도 변함없는 믿음으로 부르심에 순종해야 합니다.

☞ 속옷과 관(39:27~31)
하나님을 섬기는 제사장은 거룩함을 유지해야 합니다. 부패한 본성과 정욕에 이끌려 죄를 짓게 되면 거룩한 사역을 감당할 수 없습니다. 제사장은 거룩한 생각을 품고, 매사에 거룩한 행동을 해야 합니다. 관과 두건, 속바지, 속옷, 띠 등은 제사장이 악한 충동과 더러운 생각을 절제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의복입니다. 특히 관에는 ‘여호와께 성결’이라고 쓴 패를 전면에 달아 수시로 자신의 마음 상태를 점검합니다. 성도는 자신의 몸이 거룩한 하나님의 성전임을 기억해야 합니다. 영원한 대제사장이신 예수님이 하나님의 거룩하심을 성취하려고 애쓰신 것처럼, 성도는 자신의 몸과 영혼을 거룩하게 지키기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성도의 거룩한 생각과 행동을 통해 하나님의 임재와 영광이 온 세상에 드러나기 때문입니다.

● 나태해질 때마다 성막의 방울 소리처럼 나를 일깨우는 것은 무엇입니까? 변함없는 헌신으로 사역하기 위해 내게 필요한 것은 무엇입니까?

● 잘못된 생각과 악한 충동이 일어날 때 어떤 조치를 취합니까? ‘여호와께 성결’이란 문구를 마음에 새기고 하루를 시작하십시오.

2012-06-26 12:02:34



   

관리자로그인~~ 전체 123개 - 현재 1/11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123
Emma
2012-06-30
803
122
Emma
2012-06-29
649
121
Emma
2012-06-28
635
120
Emma
2012-06-27
649
Emma
2012-06-26
666
118
Emma
2012-06-25
639
117
Emma
2012-06-24
628
116
Emma
2012-06-23
655
115
Emma
2012-06-22
677
114
Emma
2012-06-21
648
113
Emma
2012-06-20
639
112
Emma
2012-06-19
676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