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스러운 직분, 백성의 중재자 (출애굽기 39:1 - 39:21)
  Emma
  

1 그들은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청색 자색 홍색 실로 성소에서 섬길 때 입을 정교한 옷을 만들고 또 아론을 위해 거룩한 옷을 만들었더라

2 그는 또 금실과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늘게 꼰 베실로 에봇을 만들었으되

3 금을 얇게 쳐서 오려서 실을 만들어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는 베실에 섞어 정교하게 짜고

4 에봇에는 어깨받이를 만들어 그 두 끝에 달아 서로 연결되게 하고

5 에봇 위에 에봇을 매는 띠를 에봇과 같은 모양으로 금실과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늘게 꼰 베실로 에봇에 붙여 짰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6 그들은 또 호마노를 깎아 금테에 물려 도장을 새김같이 이스라엘의 아들들의 이름을 그것에 새겨

7 에봇 어깨받이에 달아 이스라엘의 아들들을 기념하는 보석을 삼았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 판결 흉패의 제조

8 그가 또 흉패를 정교하게 짜되 에봇과 같은 모양으로 금실과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늘게 꼰 베실로 하였으니

9 그것의 길이가 한 뼘, 너비가 한 뼘으로 네 모가 반듯하고 두 겹이며

10 그것에 네 줄 보석을 물렸으니 곧 홍보석 황옥 녹주옥이 첫 줄이요

11 둘째 줄은 석류석 남보석 홍마노요

12 셋째 줄은 호박 백마노 자수정이요

13 넷째 줄은 녹보석 호마노 벽옥이라 다 금테에 물렸으니

14 이 보석들은 이스라엘의 아들들의 이름 곧 그들의 이름대로 열둘이라 도장을 새김같이 그 열두 지파의 각 이름을 새겼으며

15 그들이 또 순금으로 노끈처럼 사슬을 땋아 흉패에 붙이고

16 또 금테 둘과 금 고리 둘을 만들어 그 두 고리를 흉패 두 끝에 달고

17 그 땋은 두 금 사슬을 흉패 끝 두 고리에 꿰매었으며

18 그 땋은 두 사슬의 다른 두 끝을 에봇 앞 두 어깨받이의 금테에 매고

19 또 금 고리 둘을 만들어 흉패 두 끝에 달았으니 곧 그 에봇을 마주한 안쪽 가장자리에 달았으며

20 또 금 고리 둘을 만들어 에봇 앞 두 어깨받이 아래 매는 자리 가까운 쪽 곧 정교하게 짠 에봇 띠 위쪽에 달고

21 청색 끈으로 흉패 고리와 에봇 고리에 꿰어 흉패로 정교하게 짠 에봇 띠 위에 붙여서 에봇에서 벗어지지 않게 하였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였더라

☞ 에봇의 제조(39:1~7)
제사장직은 하나님이 세우신 아름다운 직분입니다. 그래서 제사장의 옷은 각종 색실을 사용해 눈에 두드러질 만큼 화려하게 만듭니다. 에봇에는 어깨받이(견장)를 만들고, 호마노라는 보석에 열두 지파의 이름을 일일이 새겨 넣습니다. 제사장의 옷을 입는 사람은 매번 교체되지만 제사장이라는 직분은 영원히 계속됩니다. 아론이 죽으면 그의 자손 가운데 한 명이 제사장의 옷을 물려 입습니다. 즉, 사람은 변하지만 직분은 변하지 않습니다. 하나님은 대제사장의 복장을 통해 제사장의 직분이 얼마나 영광스럽고 위대한지 알려 주십니다. 이스라엘이 죄를 짓고 죽을 수밖에 없을 때 대제사장만이 이들을 위해 중재하고 회복시킬 수 있습니다. 이는 영원하신 대제사장 예수 그리스도께서 성도를 위해 중보하시는 것을 예표합니다.

☞ 판결 흉패의 제조(39:8~21)
대제사장은 하나님의 뜻을 알리는 사람입니다. 앞을 내다볼 수 없을 때, 대제사장은 백성을 인도해야 합니다. 에봇에 있는 판결 흉패가 하나님의 뜻을 알려 주는 도구입니다. 판결 흉패는 가로세로 한 뼘씩 되는 네모반듯한 주머니입니다. 그 안에 우림과 둠밈을 넣고, 네 귀를 금 사슬로 에봇에 고정시킵니다. 흉패 앞면에는 가장 귀한 보석들이 네 줄로 12개가 배열되어 있습니다. 보석들도 금으로 단단히 물리고, 금 고리와 금 사슬로 에봇에 매달아 놓습니다. 열두 지파를 상징하는 열두 보석은 사람이 모두 독특한 빛깔과 무늬를 가진 고유한 존재임을 알려 줍니다. 서로 다를 뿐이지, 틀리거나 쓸데없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다양성 속에서 화합을 이룰 때 아름답습니다. 누구나 빛나는 존재로 쓰임 받을 수 있습니다.


● 하나님이 내게 맡기신 직분은 무엇입니까? 그 직분을 영광스럽게 여기고 하나님 앞에서 최선을 다하려면 어떻게 해야 합니까?

● 하나님의 뜻을 알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무엇입니까? 서로의 다름과 고유한 특성을 인정할 때 공동체는 어떻게 변화하겠습니까?

2012-06-25 11:17:13



   

관리자로그인~~ 전체 123개 - 현재 1/11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123
Emma
2012-06-30
822
122
Emma
2012-06-29
664
121
Emma
2012-06-28
650
120
Emma
2012-06-27
662
119
Emma
2012-06-26
682
Emma
2012-06-25
654
117
Emma
2012-06-24
644
116
Emma
2012-06-23
674
115
Emma
2012-06-22
694
114
Emma
2012-06-21
665
113
Emma
2012-06-20
654
112
Emma
2012-06-19
693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