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을 바라보시는 예수님 [요한복음 13:31 - 13:38]
  관리자
  

영광을 바라보시는 예수님 [요한복음 13:31 - 13:38]



▧ 오늘의 말씀

31 그가 나간 후에 예수께서 이르시되 지금 인자가 영광을 받았고 하나님도 인자로 말미암아 영광을 받으셨도다

32 만일 하나님이 그로 말미암아 영광을 받으셨으면 하나님도 자기로 말미암아 그에게 영광을 주시리니 곧 주시리라

33 작은 자들아 내가 아직 잠시 너희와 함께 있겠노라 너희가 나를 찾을 것이나 일찍이 내가 유대인들에게 너희는 내가 가는 곳에 올 수 없다고 말한 것과 같이 지금 너희에게도 이르노라

34 새 계명을 너희에게 주노니 서로 사랑하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35 너희가 서로 사랑하면 이로써 모든 사람이 너희가 내 제자인 줄 알리라

36 시몬 베드로가 이르되 주여 어디로 가시나이까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내가 가는 곳에 네가 지금은 따라올 수 없으나 후에는 따라오리라

37 베드로가 이르되 주여 내가 지금은 어찌하여 따라갈 수 없나이까 주를 위하여 내 목숨을 버리겠나이다

38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네가 나를 위하여 네 목숨을 버리겠느냐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닭 울기 전에 네가 세 번 나를 부인하리라


▧ 길라잡이 Guide

새 계명(34) : ‘서로 사랑하라’는 계명은 내용상 새로운 계명은 아니다(요일 2:7). ‘새 계명’에서 ‘새’에 해당하는 헬라어 ‘카이넨’은 ‘새로운 차원’을 의미할 때 쓰이는 단어이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새로운 차원으로 사랑하라고 가르치신 것이다. 새로운 차원의 사랑이란 예수님이 사랑하신 방식대로 사랑을 실천하는 것이다.


▧ 1 5 3 Questions

1.하나님은 어떻게 영광을 받으십니까?
5.베드로처럼 자신의 믿음을 과신하고 있지 않습니까?
3.가장 가까이에 있는 형제, 자매에게 주 안에서 사랑한다고 고백합시다.


▧ 묵상과 삶 Meditation & Life

새 계명(31-35절)


가룟 유다는 예수님이 주신 마지막 기회를 저버리고 밖으로 나가고, 예수님은 이제 당하게 될 고난과 죽음으로 자기가 영광을 받았고 하나님께서도 자기로 말미암아 영광을 받으셨다고 선언하십니다. 그러면서 제자들에게 새 계명을 주십니다.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세상은 날이 갈수록 악해져가고, 사랑은 식어갑니다. 부모를 거역하고, 돈을 사랑하며 자기를 사랑합니다. 이런 종말의 세상 가운데서 예수님의 제자들은 주님의 사랑으로 서로 사랑합니다. 터툴리안은 초대교회의 사랑을 이렇게 묘사합니다. ‘보라 저들은 얼마나 서로 사랑하였는지, 저들은 아무 때나 서로를 위하여 생명을 버리기로 준비되어 있었다’ 이것이 주님의 제자된 우리의 모습이어야 합니다.

나를 부인하리라(34-38절)


예수님은 주를 위하여 목숨까지도 버리겠다고 장담하는 시몬 베드로에게 “닭 울기 전에 네가 세 번 나를 부인하리라”고 말씀하십니다. 베드로의 마음은 진실했지만, 연약하고 부족했습니다. 우리가 아는 것처럼 베드로의 결심은 힘없이 무너지고, 예수님을 세 번이나 부인하고 맙니다. 우리도 자신을 절대 과신해서는 안될 것입니다. 예수님은 그런 베드로를 이미 알고 계셨고, 안타깝게 여기셨습니다. 후에 디베랴 바닷가에서 예수님은 베드로를 회복키시고, 사명을 주십니다. 성령강림 이후 베드로는 주를 위해 능욕받는 것을 기뻐하면서까지 예수님을 전합니다(행 5:41). 만물의 마지막이 가까이 왔으니 정신을 차리고 기도하며 사랑하며 선한 청지기같이 서로 봉사하며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시다(벧전 4:7-11).


▧ 오늘의 기도

끝까지 주님을 사랑하고, 서로 간에 사랑하는 우리(공동체)가 되게 하소서.


<캠퍼스 & 컴패니>
취업을 위한 스펙을 갖추기에 여념이 없는 청년, 대학생들이 하나님 나라에 합당한 영적 스펙을 쌓기에 열심을 내게 하소서.



2012-02-28 12:53:09



   

관리자로그인~~ 전체 267개 - 현재 1/23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267
관리자
2012-03-06
746
266
관리자
2012-03-05
737
265
관리자
2012-03-03
694
264
관리자
2012-03-02
693
263
관리자
2012-03-01
659
262
관리자
2012-02-29
729
관리자
2012-02-28
724
260
관리자
2012-02-28
696
259
관리자
2012-02-27
652
258
관리자
2012-02-24
735
257
관리자
2012-02-23
754
256
관리자
2012-02-22
673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