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 중 하나가 나를 팔리라 [요한복음 13:21 - 13:30]
  관리자
  

너희 중 하나가 나를 팔리라 [요한복음 13:21 - 13:30]



▧ 오늘의 말씀

21 예수께서 이 말씀을 하시고 심령이 괴로워 증언하여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 중 하나가 나를 팔리라 하시니

22 제자들이 서로 보며 누구에게 대하여 말씀하시는지 의심하더라

23 예수의 제자 중 하나 곧 그가 사랑하시는 자가 예수의 품에 의지하여 누웠는지라

24 시몬 베드로가 머릿짓을 하여 말하되 말씀하신 자가 누구인지 말하라 하니

25 그가 예수의 가슴에 그대로 의지하여 말하되 주여 누구니이까

26 예수께서 대답하시되 내가 떡 한 조각을 적셔다 주는 자가 그니라 하시고 곧 한 조각을 적셔서 가룟 시몬의 아들 유다에게 주시니

27 조각을 받은 후 곧 사탄이 그 속에 들어간지라 이에 예수께서 유다에게 이르시되 네가 하는 일을 속히 하라 하시니

28 이 말씀을 무슨 뜻으로 하셨는지 그 앉은 자 중에 아는 자가 없고

29 어떤 이들은 유다가 돈궤를 맡았으므로 명절에 우리가 쓸 물건을 사라 하시는지 혹은 가난한 자들에게 무엇을 주라 하시는 줄로 생각하더라

30 유다가 그 조각을 받고 곧 나가니 밤이러라


▧ 길라잡이 Guide

그가 사랑하시는 자(23) : 예수님의 사랑하시는 자라는 표현은 요한이 스스로를 지칭하는 것으로 21장(7, 20절)에서도 이렇게 표현된다.


▧ 1 5 3 Questions

1.예수님의 심령이 괴로우셨던 이유는 무엇입니까?
5.나는 주님께 신뢰를 받는 자입니까?
3.지금 바로, 내 속에 정한 마음을 창조하시고 정직한 영을 새롭게 해달라고 기도합시다.


▧ 묵상과 삶 Meditation & Life

심령이 괴로우심(21-26절)


요한복음은 공관복음과는 달리 음식을 축사하시는 장면은 없고 장차 배반할 가룟 유다에 대한 예고가 중심을 이룹니다. 예수님은 모든 것을 알고 계셨고, 그 배반과 고난의 길을 피하지 않고 기꺼이 받아 들이셨습니다. 예수님은 “너희 중 하나가 나를 팔리라”하시며 심령이 괴로우셨습니다. 가룟 유다의 배반에 예수님은 가슴 아프셨을 뿐 아니라 그가 불쌍하고 안타까우셨습니다. 가룟 유다는 예수님 바로 옆에서 주님이 주시는 떡을 받습니다. 배반자가 누구냐는 요한의 질문에 ‘내가 떡 한 조각을 적셔서 주는 자가 그니라’고 하시며 가룟 유다에게 떡을 주심으로 시편의 예언(41:9)을 응하게 하셨습니다. 제자들은 그 누구도 가룟 유다를 의심하지 않았습니다. 사람들은 모두 가룟 유다를 절대적으로 신뢰하고 있었지만 사실은 모두 속고 있었던 것입니다. 예수님은 그에게 “네가 하는 일을 속히 하라”고 말씀하십니다. 가룟 유다에게 돌이킬 수 있는 기회를 마지막까지 주고 계심입니다.

사탄에게 사로잡힌 유다(27-30절)


가룟 유다는 이미 사탄이 그 속에 들어가 그를 사로잡고 있었습니다. 마태복음에 의하면 가룟 유다는 천연덕스럽게 “랍비여 나는 아니지요(26:25)”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예수님이 주시는 떡을 받은 가룟 유다는 예수님의 마지막 말씀을 듣자 곧 일어나 나갔습니다. 이때는 밤이었습니다. 가룟 유다는 빛 되신 예수님을 버리고 어두움을 택한 것입니다. 지금도 마귀는 삼킬 자를 찾는 사자처럼 두루 다니며(벧전 5:8), 택한 자라도 넘어뜨리려고 온갖 궤계를 벌이고 있습니다. 근신하고 깨어 기도할 때입니다.


▧ 오늘의 기도

택한 자라도 삼키려는 사탄의 궤계를 이겨내고, 온전히 주님을 따르게 하소서.


<선교>
오늘 하루도 우리 자신들이 캠퍼스와 직장 속에 파송된 ‘하나님 나라 대사'임을 잊지 않게 하시고, 선교사적 마인드를 가지고 빛과 소금의 삶을 살게 하소서.


2012-02-28 12:52:33



   

관리자로그인~~ 전체 267개 - 현재 1/23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267
관리자
2012-03-06
757
266
관리자
2012-03-05
745
265
관리자
2012-03-03
702
264
관리자
2012-03-02
701
263
관리자
2012-03-01
668
262
관리자
2012-02-29
738
261
관리자
2012-02-28
734
관리자
2012-02-28
706
259
관리자
2012-02-27
663
258
관리자
2012-02-24
745
257
관리자
2012-02-23
763
256
관리자
2012-02-22
682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