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윗의 용사들[사무엘하 23:8 - 23:39]
  산족선교
  

다윗의 용사들[사무엘하 23:8 - 23:39]


▧ 오늘의 말씀

8 다윗의 용사들의 이름은 이러하니라 다그몬 사람 요셉밧세벳이라고도 하고 에센 사람 아디노라고도 하는 자는 군지휘관의 두목이라 그가 단번에 팔백 명을 쳐죽였더라

9 그 다음은 아호아 사람 도대의 아들 엘르아살이니 다윗과 함께 한 세 용사 중의 한 사람이라 블레셋 사람들이 싸우려고 거기에 모이매 이스라엘 사람들이 물러간지라 세 용사가 싸움을 돋우고

10 그가 나가서 손이 피곤하여 그의 손이 칼에 붙기까지 블레셋 사람을 치니라 그 날에 여호와께서 크게 이기게 하셨으므로 백성들은 돌아와 그의 뒤를 따라가며 노략할 뿐이었더라

11 그 다음은 하랄 사람 아게의 아들 삼마라 블레셋 사람들이 사기가 올라 거기 녹두나무가 가득한 한쪽 밭에 모이매 백성들은 블레셋 사람들 앞에서 도망하되

12 그는 그 밭 가운데 서서 막아 블레셋 사람들을 친지라 여호와께서 큰 구원을 이루시니라

13 또 삼십 두목 중 세 사람이 곡식 벨 때에 아둘람 굴에 내려가 다윗에게 나아갔는데 때에 블레셋 사람의 한 무리가 르바임 골짜기에 진 쳤더라

14 그 때에 다윗은 산성에 있고 그 때에 블레셋 사람의 요새는 베들레헴에 있는지라

15 다윗이 소원하여 이르되 베들레헴 성문 곁 우물 물을 누가 내게 마시게 할까 하매

16 세 용사가 블레셋 사람의 진영을 돌파하고 지나가서 베들레헴 성문 곁 우물 물을 길어 가지고 다윗에게로 왔으나 다윗이 마시기를 기뻐하지 아니하고 그 물을 여호와께 부어 드리며

17 이르되 여호와여 내가 나를 위하여 결단코 이런 일을 하지 아니하리이다 이는 목숨을 걸고 갔던 사람들의 피가 아니니이까 하고 마시기를 즐겨하지 아니하니라 세 용사가 이런 일을 행하였더라

18 또 스루야의 아들 요압의 아우 아비새이니 그는 그 세 사람의 우두머리라 그가 그의 창을 들어 삼백 명을 죽이고 세 사람 중에 이름을 얻었으니

19 그는 세 사람 중에 가장 존귀한 자가 아니냐 그가 그들의 우두머리가 되었으나 그러나 첫 세 사람에게는 미치지 못하였더라

20 또 갑스엘 용사의 손자 여호야다의 아들 브나야이니 그는 용맹스런 일을 행한 자라 일찍이 모압 아리엘의 아들 둘을 죽였고 또 눈이 올 때에 구덩이에 내려가서 사자 한 마리를 쳐죽였으며

21 또 장대한 애굽 사람을 죽였는데 그의 손에 창이 있어도 그가 막대기를 가지고 내려가 그 애굽 사람의 손에서 창을 빼앗아 그 창으로 그를 죽였더라

22 여호야다의 아들 브나야가 이런 일을 행하였으므로 세 용사 중에 이름을 얻고

23 삼십 명보다 존귀하나 그러나 세 사람에게는 미치지 못하였더라 다윗이 그를 세워 시위대 대장을 삼았더라

24 요압의 아우 아사헬은 삼십 명 중의 하나요 또 베들레헴 도도의 아들 엘하난과

25 하롯 사람 삼훗과 하롯 사람 엘리가와

26 발디 사람 헬레스와 드고아 사람 익게스의 아들 이라와

27 아나돗 사람 아비에셀과 후사 사람 므분내와

28 아호아 사람 살몬과 느도바 사람 마하래와

29 느도바 사람 바아나의 아들 헬렙과 베냐민 자손에 속한 기브아 사람 리배의 아들 잇대와

30 비라돈 사람 브나야와 가아스 시냇가에 사는 힛대와

31 아르바 사람 아비알본과 바르훔 사람 아스마웻과

32 사알본 사람 엘리아바와 야센의 아들 요나단과

33 하랄 사람 삼마와 아랄 사람 사랄의 아들 아히암과

34 마아가 사람의 손자 아하스배의 아들 엘리벨렛과 길로 사람 아히도벨의 아들 엘리암과

35 갈멜 사람 헤스래와 아랍 사람 바아래와

36 소바 사람 나단의 아들 이갈과 갓 사람 바니와

37 암몬 사람 셀렉과 스루야의 아들 요압의 무기를 잡은 자 브에롯 사람 나하래와

38 이델 사람 이라와 이델 사람 가렙과

39 헷 사람 우리아라 이상 총수가 삼십칠 명이었더라


▧ 길라잡이 Guide

이상 총수가 삼십칠 명이었더라(39): 총 37명에 이르는 다윗의 용사들의 명단은 다윗의 왕권이 어떻게 세워지고 지켜졌는지를 보여준다. 다윗이 아직 어린 소년이었을 때, 하나님은 사무엘을 통해 그에게 기름을 부으사 이스라엘의 왕을 삼으셨다. 그 후 왕위에 오르기까지 다윗은 험한 세월을 겪었다. 이 험한 세월의 기간 동안 하나님은 항상 다윗과 함께하셨고, 그를 형통케 하셨다. 이 형통함에는 영적인 것과 아울러 육적인 것이 포함된다. 그와 함께 한 용사들 및 이름이 열거되지 않은 수많은 사람들은, 하나님이 그를 이스라엘의 왕으로 삼으시는 과정에서 언제나 그와 함께하셨음을 보여주는 증거다.


▧ 적 용

*하나님은 어떤 분이신가?





*내게 주시는 말씀은 무엇인가?






▧ 묵상과 삶 Meditation & Life

하나님이 우리를 향해 보이시는 은혜는 영적인 것에서만 아니라 육적인 것에서도 풍성하게 나타납니다. 그런 면에서 다윗이 왕이 되기까지, 아니 왕이 된 이후에도 오랜 세월동안 그의 곁에서 동고동락했던 용사들의 이름은 하나님께서 그를 이스라엘의 왕으로 삼으심에 대한 은혜의 증거입니다. 이스라엘의 왕으로 기름부음 받은 날부터 왕위에 오르기까지 다윗이 겪은 여러 오해와 불신과 죽음의 위협에서 함께했던 용사들은, 그야말로 인도하시고 보호하시며 이끄시는 하나님의 손길과도 같습니다. 특별히 자신을 이스라엘의 왕으로 삼으신 하나님을 찬양하는 다윗의 마지막 노래 뒤에 용사들의 이름이 언급된 것은, 그가 얼마나 오랜 세월들을 싸움과 전쟁의 한복판에서 보냈는지를 보여줍니다. 그리고 그 과정에서 하나님이 용사들을 통해 자신을 어떻게 인도하시고 보호하셨는지에 대한 신앙고백이기도 합니다.
지금 나의 곁에 있는 사람들 중 나와 함께 믿음의 길을 걷는 동역자들은 누구입니까? 하나님께서 그들을 통해 주시는 위로와 도전은 무엇입니까?


▧ 오늘의 기도

1. 함께 하는 믿음의 동역자들에게 은혜를 주시며, 마음을 합해 믿음의 여정을 걷게 하소서.

2. <평화 & 통일>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에 주요한 키를 잡고 있는 정치 지도자들이 통일문제에 있어서 당리당략이나 불필요한 이념논쟁을 앞세우기보다 평화통일을 기초로 한 한반도의 미래를 바라보며 손을 맞잡게 하소서.
2009-04-14 20:46:41



   

관리자로그인~~ 전체 164개 - 현재 1/14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164
산족선교
2009-04-28
1161
163
산족선교
2009-04-27
960
162
산족선교
2009-04-25
1008
161
산족선교
2009-04-24
1002
160
산족선교
2009-04-23
1188
159
산족선교
2009-04-22
1025
158
산족선교
2009-04-21
1026
157
산족선교
2009-04-20
1050
156
산족선교
2009-04-18
1116
155
산족선교
2009-04-16
1051
154
산족선교
2009-04-15
1024
산족선교
2009-04-14
1479

[맨처음] .. [이전] 1 [2] [3] [4] [5] [6] [7] [다음]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