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의 유언[사무엘하 23:1 - 23:7]
  산족선교
  

왕의 유언[사무엘하 23:1 - 23:7]


▧ 오늘의 말씀

1 이는 다윗의 마지막 말이라 이새의 아들 다윗이 말함이여 높이 세워진 자, 야곱의 하나님께로부터 기름 부음 받은 자, 이스라엘의 노래 잘 하는 자가 말하노라

2 여호와의 영이 나를 통하여 말씀하심이여 그의 말씀이 내 혀에 있도다

3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말씀하시며 이스라엘의 반석이 내게 이르시기를 사람을 공의로 다스리는 자, 하나님을 경외함으로 다스리는 자여

4 그는 돋는 해의 아침 빛 같고 구름 없는 아침 같고 비 내린 후의 광선으로 땅에서 움이 돋는 새 풀 같으니라 하시도다

5 내 집이 하나님 앞에 이같지 아니하냐 하나님이 나와 더불어 영원한 언약을 세우사 만사에 구비하고 견고하게 하셨으니 나의 모든 구원과 나의 모든 소원을 어찌 이루지 아니하시랴

6 그러나 사악한 자는 다 내버려질 가시나무 같으니 이는 손으로 잡을 수 없음이로다

7 그것들을 만지는 자는 철과 창자루를 가져야 하리니 그것들이 당장에 불살리리로다 하니라



▧ 길라잡이 Guide

이는 다윗의 마지막 말이라(1): 22장에 이어 나타나는 본문의 두 번째 시는 첫 번째 시와 동일한 주제를 말하고 있다. 하지만 전 장의 노래가 대적들에 대하여 주의를 기울이는데 반해, 여기서는 특별히 하나님과 다윗 사이에 맺은 언약에 더 강조점을 둔다.

사람을 공의로 … 다스리는 자여(3): 다윗의 공의로운 통치는 그가 경외하는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가를 잘 드러낸다. 그의 공의롭고 하나님을 경외하는 통치는 이스라엘에게 은택을 입히고, 또한 그들에게 새로운 생명력을 공급하여 풍성하게 한다.


▧ 적 용

*하나님은 어떤 분이신가?





*내게 주시는 말씀은 무엇인가?






▧ 묵상과 삶 Meditation & Life

이스라엘에서 왕은 하나님의 대리인으로서 권세를 행사해야 했습니다. 그런 면에서 다윗이 자신을 “높이 세워진 자, 야곱의 하나님께로부터 기름 부음을 받은 자”로 소개하는 것은 자신의 권세가 어디서 시작되었는지를 잘 알고 있음을 보여줍니다. 하나님은 다윗을 이스라엘의 왕으로 세우셨고, 그와 언약을 맺으셨습니다. 만일 다윗이 공의로우신 하나님의 뜻대로 이스라엘을 다스리며, 교만하지 않고 하나님을 경외하면, 그가 하는 모든 일에 하나님은 복을 더하실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가 구하고 소원하는 것들에 응답하실 것이며 이루어주실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뜻을 거역하고, 교만히 행하는 악한다면, 하나님은 그를 내치실 것입니다. 그러한 자는 하나님의 언약과 상관없는 자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들은 자신의 손에 쥐고 있는 것이 하나님께로부터 온 것이라는 사실을 너무 자주 잊고 살아갑니다. 특별히 권세를 가진 사람은 그 권세를 주신 하나님이 계시다는 사실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만약 모든 권세의 주관자이신 하나님을 망각하고 헛된 교만에 빠진다면, 하나님은 그를 그 교만의 자리에서 끌어내리실 것입니다. 교만한 자는 하나님의 뜻에 따라 공의로 통치하기보다 자신의 이익을 위해 포악과 강포를 행하기 쉽기 때문입니다.


▧ 오늘의 기도

1. 우리를 세우시고 살게 하시는 하나님의 뜻을 잘 분별하며, 겸손하게 하나님의 뜻에 순종하며 살게 하소서.

2. <선교> 이라크의 사마리아 여성부 여성장관은 한 달 예산 1,500달러(약 200만원)로는 이라크 여성들의 요구를 들어줄 수 없다고 사임했다. 이라크 정부의 여성 홀대를 비롯한 인권문제에 예수님의 복음과 성경적 가치가 선포되게 하소서.
2009-04-13 06:36:01



   

관리자로그인~~ 전체 164개 - 현재 2/14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산족선교
2009-04-13
583
151
산족선교
2009-04-11
547
150
산족선교
2009-04-10
557
149
산족선교
2009-04-09
617
148
산족선교
2009-04-08
576
147
산족선교
2009-04-07
537
146
산족선교
2009-04-07
880
145
산족선교
2009-04-07
608
144
산족선교
2009-04-06
627
143
산족선교
2009-04-06
587
142
산족선교
2009-04-06
585
141
산족선교
2009-04-04
574